섣달 귀향

시조/제3시조집 2024. 2. 11. 15:26

섣달 귀향

 

 

겨울밤 내 고향은 함박눈으로 반겨주네

설레는 잠속에서 나뭇가지 꺾이는 소리

온 밤 내 잠들다 깨다 어린 날로 돌아가네

 

아침에 문을 열면 우렁우렁 일어서서

눈꽃에 몸을 씻는 산바람 골물 소리

철승산 큰 품을 열어 포근하게 감싸주네

 

옛날을 그려보니 안 먹어도 배부른데

골목길 담 벽마다 쟁쟁한 어머니 음성

정들은 사람은 갔어도 나의 쉴 곳 여기네

posted by 청라

홍매

시조/제3시조집 2024. 2. 9. 11:14

홍매

 

 

허공 한 점에

은밀한 초경처럼

진홍빛 설렘이

살며시 벙글더니

봄 어서

오라는 손짓

하늘 가득 저 환희

 

 

posted by 청라

금둔사 납월매

시조/제3시조집 2024. 2. 4. 20:33

금둔사 납월매

 

 

사랑을 

받아봐야

사랑 주는 법도 안다

 

금둔사 납월매는

지허스님 숨결로 커

 

매화야

정 담아 부르면

섣달에도 마음을 연다

 

햐아 이 맛에

중노릇을 하는기라

 

정 주듯

목탁소리 울림으로

키운 매화

 

참 도는

아득하지만

가슴마다 법열法悅이 인다

 

 

posted by 청라